KakaoTalk_Photo_2017-01-10-13-52-12_42

 

이성택

2010학번

2014.02 – 12 | MyMusicTaste
2015.01 – (현재) | INNOIZ

1. 근무처 및 업무내용 소개

 

서울 합정역에 위치하고 있으며, 이노이즈 사옥에 근무중입니다. 이노이즈는 함께할 때 즐거움이 있는 열정적이고 능동적인 UX에이전시 그룹입니다. 문제의 본질을 고민하고 잠재된 목표까지 파악하고자 하는 적극적인 자세는 다르게 생각하고자 하는 디자인적 사고와 함께 이노이즈가 추가하는 가치와 철학입니다. 현재 삼성, 현대, LG, 코웨이, 네이버 등등 대기업 클라이언트의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에이전시입니다.

 

 

2. 현재 분야/직업을 선택하게 된 동기

 

졸업할 시기에 고민이 많았습니다. 디지털디자인학과 특성상 다양한 분야를 배우기에, 제가 선택할 수 있는 폭은 넓었습니다. 그 중 UX디자인에 관심있었으며, 단지 디자인만 잘보이는 것보단 내가 디자인한 것을 실제로 구현하고 싶어 코딩에도 많아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3. 이직을 준비한 계기와 준비과정

 

첫 직장은 코딩에 관심이 많았던 저로써 정말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MyMusicTaste라는 음악 공연 스타트업 회사에서 근무하면서 퍼블리싱과 영상, 디자인 전반적인 디지털디자인학과에서 다양한 것들을 할 수 있어 좋았습니다. 제가 코딩하고 디자인한 것들을 사용자가 앱이나 웹을 통해 사용하고 댓글을 달아주는 것에 뿌듯함을 많이 느꼈습니다. 허나, 이직을 준비하게 된 계기는 디자이너로써 중요한것을 잊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디자이너로써 코딩을 해서 남들보다 달라보이고 튀어보일 수 있을 수도 있겠지만 제일 중요한 디자인을 잘 뽑아내야 사람들이 사용해주고 평가해준다는 것을 느꼈습니다. 그리하여 디자인 실력을 더욱 키우기 위해 대기업의 프로젝트들을 진행하는 UX디자인 에이전시에 이직하게 되었습니다.

 

 

4. 면접이나 입사시험의 노하우

 

면접이나 테스트에서는 열정과 깡다구를 보여줬던 것 같습니다. 큰 목소리로 자기소개를 하여 시선을 집중시켰으며, 저의 장점인 웹작업을 토대로 포트폴리오 설명을 진행하였습니다.

 

 

5. 후배에게 하고 싶은 말

 

디지털디자인학과에서는 많은 분야에 대해 공부하게 됩니다. 디자인의 끝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끝이 있다면 다시 루핑한다고 생각합니다. 도전에 대해 두려워하지말고 도전하세요. 저는 학과생활하면서 많은 혜택들을 누렸던 것 같습니다. 공모전, 전시 등 도전하고 노력했습니다. ‘노력하고 도전해도 안되’ 라는 말보다는 ‘언젠간 나의 노력과 도전이 헛되지 않는 결과를 얻을 수 있다.’라고 생각하고 학교생활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ps. 주절주절 적었는데, 본인이 하고 싶은걸 하세요. ‘누가 어디에 어디붙었다, 누구는 저기다닌데’ 이런 말에 흔들리지 마시고 본인이 배우고싶고 열정을 쏟아 할 수 있는 일이라면 어디든 좋을 것 같습니다.

여러분이 생각하는 대학생활이 어떻게보면 끝인 것 같지만, 졸업하는 이에게는 이제 시작입니다. 힘내세요~!

게시일: 2017년 1월 10일 13시57분
맨 위로 가기